16강 탈락에도 축구 열기 안 끝났다...넥슨 ‘피파 온라인4’ 예선전 스타트

2018년 7월 7일 (토) 오전 12:13

2 0

넥슨에 따르면 7일 ’피파(FIFA) 온라인4‘의 첫 e스포츠대회 ‘EA SPORTS™ 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이하 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의 오프라인 예선전이 7일 서울 강남역 인근 PC방에서 개최된다.

’FIFA 온라인4‘는 EA 아시아 스튜디오인 스피어헤드(Spearhead)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정통 온라인 축구 게임이다.

오프라인 예선전은 3인 1조 팀전으로 진행된다.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에 신청한 챌린지 등급 이상의 아마추어팀과 ‘FIFA 온라인 3’ 챔피언십 출전 경력 선수들로 구성된 프로팀이 본선 진출을 두고 승부를 겨룬다.

오프라인 예선전을 통해 아마추어팀과 프로팀 각각 4개 팀, 총 8개 팀이 본선 진출 자격을 획득하고, ‘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 본선에서 맞붙게 된다.

‘FIFA 온라인 4’에서 처음 진행되는 이번 e스포츠 대회는 ‘대표팀’ 모드에 도입된 ‘급여(샐러리캡)’ 제한 시스템을 적용해 진행된다.

한편, 오는 7월 16일 넥슨아레나에서 개막 예정인 ‘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 본선은 총 상금 3000만 원 규모로, 우승 시 상금 1200만 원과 하반기 진행 예정인 챔피언십 출전 시드권을 획득할 수 있다.

출처 : biz.heraldcorp.com

카테고리 페이지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