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드루킹 사건에 야당 저질공세…강력 대응할 것”

2018년 4월 16일 (월) 오전 12:42

3 0

추미애 “드루킹 사건에 야당 저질공세…강력 대응할 것”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16일 인터넷 댓글조작 혐의로 구속된 김모 씨(필명 ‘드루킹’)의 배후에 민주당 김경수 의원이 있다는 일부 야당의 주장에 대해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드루킹 사건을 계기로 마치 물 만난 듯하는 야당의 저질공세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면서 “김경수 의원과 연락했다는 이유로 정권의 책임인 양 호도하는 저급한 정치 공세에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수사 진행 중이지만 김 의원 실명이 유출된 경위와 이를 왜곡 과장 보도한 언론사에 대해서도 분명한 책임을 물을 것”이라며 “우리당은 최고위원회를 통해 드루킹 사건 진상조사단을 구성할 것을 의결했다. 실추된 민주당원 명예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추 대표는 “이번에 드러난 드루킹 사건은 건전한 여론형성을 저해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반민주적 행태”라며 “수사당국은 여론조작 세력의 불순한 동기와 배후를 반드시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당은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정당으로 당 안팎에 숨은 민주주의의 적들과 단호히 맞설 것”이라며 “정권교체 직후 광범위하게 진행된 포털 댓글저작에 대해 엄중한 수사에 박차를 가해 뿌리를 뽑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출처 : news.donga.com

카테고리 페이지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