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드래곤 컴백②] 최초·최고…GD가 써내려간 솔로史

2017년 6월 8일 (목) 오전 2:39

2 0

[지드래곤 컴백②] 최초·최고…GD가 써내려간 솔로史

가수 지드래곤이 8일 저녁 6시 컴백한다. 4년 만의 솔로 앨범 발표다. 이와 관련해 지드래곤이 만든 솔로 역사를 정리해봤다.

지드래곤의 1집 ‘하트브레이커’는 “나도 어디서 꿇리지 않아”라는 첫 소절로 모든 걸 이야기했다. 자신감 넘쳤던 솔로 데뷔 작에 이어 발표한 1집 미니앨범 ‘원 오브 어 카인드’에선 이전의 지드래곤을 깨부수겠다는 의지를 뮤직비디오에 담아냈고, 지드래곤 앨범 이름처럼 자신의 색깔을 표현할 줄 아는 독보적인 아티스트로 성장했다. 이어 정규 2집 ‘쿠데타’는 대중성와 실험성을 모두 겸비한 지드래곤의 영리함으로 구현됐으며 그는 세 장의 솔로 앨범을 통해 최초, 최고라는 기록을 써내려갔다.

과거 지드래곤이 말하길, 2009년 발표한 첫 솔로앨범 ‘하트브레이커(Heartbreaker)’는 애증이다. 표절 의혹으로 자살 청원까지 받을 만큼 큰 논란에 휩싸였지만 결과적으로 ‘하트브레이커’는 지드래곤을 대표하는 곡이 됐으면 음원차트 줄세우기라는 최초의 성과를 이뤄낸 앨범이기도 하다. 더욱이 SBS ‘인기가요’ 최고 시청률도 지드래곤의 것이었다. ‘하트브레이커’ 컴백 무대는 17.35%를 기록했고 이는 순간 최고 시청률로 당시 ‘인기가요’ CP는 “5~6년만에 나온 최고 기록”이라고 수치의 의미를 설명했다.

2012년 9월 지드래곤은 1집 미니앨범 ‘원 오브 어 카인드(One of a Kind)’를 발표했다. 동명의 선공개곡 ‘원 오브 어 카인드’는 언더그라운드에 있는 래퍼들에게도 “스웨그의 정수”“이런 힙합 곡을 타이틀로 내세울 수 있다는 점이 부럽다”는 호평을 받았다. 이 같은 긍정적인 평가에 힘입어 ‘원 오브 카인트’는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최우수 랩/힙합 부분 노래상을 받았고, 지드래곤의 랩과 힙합 실력을 둘러싼 갑론을박을 잠재웠다. 특히 ‘원 오브 어 카인드’ 앨범의 모든 트랙은 ‘하트브레이커’에 이어 또 한 번 차트 줄세우기를 기록했고 30만 장이 팔린 1집 ‘하트브레이커’에 이어 한국에서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한 솔로 앨범으로 자리했다.

2013년 정규 2집 '쿠데타(COUP D'ETAT)'는 대중성과 실험성을 동시에 겸비한 앨범으로, 솔로 아티스트 지드래곤의 영리함을 담아냈다. 차트 줄세우기는 기본, '블랙' '쿠데타' '삐딱하게' '니가뭔데' 등 4곡이 음악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세웠다. 특히 타이틀곡 ‘삐딱하게’ 뮤직비디오는 아이돌 솔로 가수 최초로 유튜브 조회수 1억뷰를 돌파하는 저력을 보여줬다. 더불어 전작 '원 오브 어 카인드'에 이어 빌보드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 또 이름을 올리면서 한국가수로는 처음으로 2회 연속 진입하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 가수 중 유일하게 빌보드 결산 '톱50 게임-체인징 EDM 트랙스 오브 2013'에서 22위를 거머쥐기도 했다.

출처 : sports.donga.com

카테고리 페이지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