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시진핑, 기후변화협약 갈등 봉합?…합의 위해 공동 노력키로

2015년 12월 12일 (토) 오전 5:25

11 0

오바마-시진핑, 기후변화협약 갈등 봉합?…합의 위해 공동 노력키로

[헤럴드경제]기후변화협약을 둘러싸고 갈등하던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고 있는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1)에서 최종 합의문 도출을 위해 공동 노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시 주석은 11일 오바마 대통령과의 전화 통화에서 “파리 기후총회가 마무리 단계에 있다”며 “중미 양국이 협력과 공동 노력을 통해 파리 기후총회가 소기의 합의를 이룰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12일 보도했다.

AFP 통신은 백악관이 성명에서 “파리에 있는 협상단이 기후 변화협약의 야심 찬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양국 정상이 다짐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신화통신은 또 오바마 대통령이 “미국은 중국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파리 기후총회의 성공을 추진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미국과 중국은 세계의 양대 온실가스 배출국이자 주요 2개국(G-2)으로 두 정상의 전화통화는 각 회원국들이 최종 합의 도출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주기를 요구하는 메시지도 담겨 있다.

시 주석은 “중미(미중)간 신형 대국관계가 정확한 방향으로 발전해 나가야 한다”며 양국이 각 분야의 실질적 교류 ·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를 희망했다.

출처 : biz.heraldcorp.com

카테고리 페이지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