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유환, '로맨스가 필요해3' 합류

2013년 11월 26일 (화) 오전 1:56

68 0

박유환, '로맨스가 필요해3' 합류

[스포츠서울닷컴ㅣ김한나 기자] 배우 윤승아, 박효주, 박유환이 tvN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3'(정현정 극본, 장영우 연출)에 합류한다.

26일 tvN에 따르면 윤승아, 박효주, 박유환은 김소연(신주연 역)의 팀원으로 각기 다른 개성과 러브라인으로 극을 보다 다채롭게 만들 예정이다.

윤승아는 입사 1년 차의 정희재 역을 맡았다. 스펙이 중요한 사회에서 대기업 입사만을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며 20대 대학시절을 모두 보냈다.

몇 년 째 고시 준비를 하는 남자친구와 5년 째 연애중이다. 현재보다 미래를 중시하는 남자친구에게 답답함을 느낄 즈음 동기 박유환(이우영 역)에게 점차 끌리게 된다. 극 중 누구보다 현실적이고 솔직한 그녀의 연애가 안방극장을 찾아갈 전망이다.

먼저 박효주가 맡은 이민정은 '가늘고 길게 살자'가 인생의 목표일 정도로 낙천적이고 여유로운 천성의 소유자. 소실적 퀸의 자리를 놓쳐본 적 없지만 현재는 싱글라이프를 유지하고 있다.

그는 실제 삶을 간섭하지 않는 온라인 속 관계를 선호하고 오프라인에서도 종종 가벼운 만남으로 이어가기도 한다. 평탄한 인생에서 생각지도 못한 사건을 맡게 되면서 극의 긴장감과 재미를 더 할 예정이다.

성격 센 어머니와 기 센 누나들 덕분에 남자이지만 여자들과 잘 어울리고 타인을 누구보다 잘 이해하는 성격의 소유자다. 주위 사람들의 마음을 편안하게 만드는 친구이자 남동생 같은 캐릭터로 회사에서나 고시생인 남자친구에게 늘 진지하게 노력하는 정희재의 진정성에 점차 호감을 느끼고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며 풋풋하면서도 솔직한 연애담을 그려나갈 계획이다.

한편 '로맨스가 필요해'는 세 여자의 일과 사랑, 우정을 그린 로맨스 코미디 드라마로 시청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지난해 시즌2에 이어 시즌3 제작까지 확정지었다.

출처 : news.sportsseoul.com

카테고리 페이지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