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안철수, 야당을 살리는 결정 내려달라"

2015년 12월 12일 (토) 오전 4:09

2 0

문재인 "안철수, 야당을 살리는 결정 내려달라"

[the300](상보)文 혁신 전대는 재차 거부 …"함께 만나서 대화해야"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는 오는 13일 탈당을 예고한 안철수 전 대표를 향해 "야당을 살리는 그런 결정을 내려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안 전 대표를 향해 같이 비상대책위원회를 통해 혁신을 촉구하자며 마지막 러브콜을 보냈다. 문 대표는 이날 안 전 대표와 담판 회동을 통해 이같은 의지를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내년 선거구 획정 관련한 2+2 협상 직후 기자들과 만나 "탈당 이야기가는 나오는 상황에서 저로선 안타깝고 송구스럽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표는 안 전 대표의 탈당에 대해 "우리 당 차원에서 국민들에 대한 도리가 아니다"라며 "서로 힘을 모으고 통합해야 이런 길로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문 대표는 안 전 대표의 혁신전당대회 개최에 대해서 재차 거부의사를 나타냈다. 문 대표는 "우리 당의 현실을 보면 경쟁하는 전당대회로 갈 경우에 혁신의 힘을 모으는 결과가 되길 보다는 또다시 분열하거나 그런 결과로 귀결될 가능성이 높은 게 사실"이라고 말했다. 다만 "많은 의원들의 중재의견을 낸 것처럼 두사람이 함께 손을 잡고 힘을 합쳐서 혁신을 추진하는게 더 실효성 있고 가능성이 높은 방안"이라며 문재인-안철수 공동 비대위 체제 수용을 촉구했다.

문 대표는 "저와 안 전 대표가 함께 손을 잡고 우리 당을 혁신할 수 있는 기회라는 게 또다시 있을 수 있을까"라며 "우리 야당의 현실에서 두번 다시 맞이하기 힘든 기회"라고 거듭 말했다. 이어 "우리 야당의 현실에서 두번 다시 맞이하기 힘든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혁신에 관한 권한을 충분히 당으로부터 전권 부여받고, 두 사람이 함께 해나가는 방향에 대해 미리 자세하게 합의하고, 손을 잡는다면 지금까지 우리가 해보지 못했던 혁신의 길을 열수 있는게 아닌가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출처 : news.mt.co.kr

카테고리 페이지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