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文대통령 신년사, 日정부 불필요하게 자극"

2019년 1월 14일 (월) 오전 1:40

4 0

나경원 "文대통령 신년사, 日정부 불필요하게 자극"

【서울=뉴시스】정윤아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4일 "문재인 대통령이 신년사에서 불필요하게 일본정부를 자극한 게 아니냐"고 지적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한일관계가 일본의 보복 문제로 악화되고 있는데 과연 우리 정부는 현명하게 대응하고 있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한일관계가 위험 수위를 넘나들고 있다"며 "대법원이 일본 강제징용기업에 대해 압류신청을 승인한 것에 대해 일본정부가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고 했다.

나 원내대표는 "일본정부는 한국제품에 대한 관세, 관광객 비자 부활 등의 보복조치가 거론되고 있다"며 "사과와 책임을 회피하는 일본 정부의 잘못된 태도는 매우 잘못됐다"고 비판했다.

그는 "문재인 정부가 외교적으로 해결하려는 모습이 보이지 않는 건 매우 안타깝다"며 "반한 감정이 극도로 고조되고 있는 일본을 외통수로 몰아간다면 실질적으로 우리에게 경제적 타격은 물론이고 한미일 안보삼각동맹에 대한 우려도 심해진다"고 말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신년사에서 일본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문제와 관련 "과거의 불행했던 오랜 역사 때문에 만들어지고 있는 문제입니다. 저는 일본 정부가 거기에 대해 겸허한 입장을 가져야 한다고 본다"고 말했다.

한편 나 원내대표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에 대해 "김태우 전 수사관과 신재민 전 사무관에게 조직 적응력이 나쁘다는 표현을 썼다"며 "이 대표가 나서서 그 분들에게 '나쁜 놈 프레임'을 찍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이 대표가 '한국당이 특검을 하는 건 수렁에 빠진다'고 말했는데 오만한 태도로 일관할수록 수렁에 빠지는 건 한국당이 아니고 민주당이라는 걸 명심하라"고 주장했다.

출처 : newsis.com

카테고리 페이지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