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Hub 과 함께 가장 핫한 토픽에 관한 새로은 소식들을 분단위로 받아보세요. 지금 설치하세요

쿠웨이트, 서창식 北 대사 등 추방···北 국적자들 비자 발급도 중단

2017년 9월 16일 (토) 오전 1:07
2 0
쿠웨이트, 서창식 北 대사 등 추방···北 국적자들 비자 발급도 중단

【서울=뉴시스】 이현미 기자 = 쿠웨이트 정부가 자국 주재 북한 대사를 추방하고 북한 국적자들에 대한 비자 발급을 중단했다고 미국의 소리(VOA)가 16일 보도했다.

가장 눈에 띄는 조치는 북한 대사를 추방하기로 결정했다는 것이다. 이행보고서에 따르면 쿠웨이트는 지난해 채택된 결의 2321호에 따라 북한 대사관의 외교관을 9명에서 4명으로 줄이기로 했다.

강경화 외교부장관이 앞서 중동의 한 나라가 북한 대사를 추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힌 것 역시 쿠웨이트에 대한 얘기였던 것으로 추정된다.

이번 이행보고서는 지난달 채택된 2371호와 지난해의 2321호, 2270호 등을 하나로 묶은 형태로 같은달 22일 유엔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 위원회에 제출됐다.

지난 7월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에 대응해 채택된 결의 2371호의 제출 시한은 결의 채택일로부터 90일인 11월3일이다. 15일 현재 2371호 이행보고서를 제출한 나라는 쿠웨이트가 유일하다.

이와 더불어 만료된 거주증은 갱신이 안되도록 했으며, 거주증 소지자는 기간 만료와 동시에 쿠웨이트를 떠나도록 요구될 것이라고 쿠웨이트 정부는 명시했다.

쿠웨이트 정부는 지난달 AP통신에 북한 노동자에 대한 비자 발급을 계속할 것이며, 북한 노동자 추방 계획이 없다고 밝혔었다. 그러나 이날 이행보고서를 통해 당시 입장과는 다른 것으로 확인됐고, 앞으로 쿠웨이트 거주 북한 노동자는 계속해서 줄어들 전망이다.

아울러 쿠웨이트는 북한을 최종 목적지로 하는 정기 혹은 부정기 항공편을 금지하기로 했다. 지난해 중반까지 월 1회 쿠웨이트 노선을 운영했던 고려항공을 겨냥한 조치인 것이다.

출처 : newsis.com

소셜 네트워크에 공유 :

댓글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