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Hub 과 함께 가장 핫한 토픽에 관한 새로은 소식들을 분단위로 받아보세요. 지금 설치하세요

정우택 "文정부, 홍종학 임명 유혹 떨치길"

2017년 11월 14일 (화) 오전 12:50
1 0
정우택 "文정부, 홍종학 임명 유혹 떨치길"

【서울=뉴시스】정윤아 기자 =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4일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의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이 무산된 것과 관련 "문재인 정부는 초대 내각의 마지막 퍼즐을 빨리 껴 맞추겠다고 야당의 강력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홍 후보자의 임명을 밀어붙이고 싶은 유혹을 빨리 떨쳐버리기 바란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이같이 말하며 "인사문제가 국정,국회운영의 디딤돌이 돼야지 걸림돌이 돼선 안된다는 점을 분명히 말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홍 후보자의 보고서 채택이 불발됨에 따라 홍 후보자는 본인이 스스로 즉각 사퇴하길 바란다"며 언론보도에 따르면 국민의당도 어제 의원총회에서 홍 후보자에 대해 부적격 판정을 내렸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정 원내대표는 "홍 후보자는 40여건의 자료제출을 하지 않고 화려한 부동산 절세기술, 고소득 부유층에 대한 부당한 대물림에 대한 내로남불의 행태 등이 있다"며 "또 지난 금요일 청문회를 하는 당일 주요 상임위 야당 간사실에 전화를 해서 인사를 전화고 싶다며 연락처를 수집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했다.

한편 정 원내대표는 "국정원 개혁위에서 어제 국정원의 명칭을 변경하고 수사권 이관을 골자로 하는 국정원법개정안을 연내 추진하겠다는 보도자료가 배포됐다"며 "도대체 좌파인사,시민단체로 구성된 국정원 개혁위가 무슨 법적 근거를 가지고 국정원 개혁을 추진하겠다는 하는 것인지 답답함을 금할 수가 없다"고 비판했다.

그는 "아무런 법적 권한 없는 민간인들의 불법 활동은 즉각 중단돼야 된다고 생각한다"며 "한국당은 아무런 법적 근거나 권한이 없는 소위 국정원개혁위의 불법 행태에 대해 강력히 저지해나갈 것을 분명히 말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읽기 : 정우택 “홍종학, 장관 임명은 ‘오기정치’…文정부 책임져야”

출처 : newsis.com

소셜 네트워크에 공유 :

댓글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