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Hub 과 함께 가장 핫한 토픽에 관한 새로은 소식들을 분단위로 받아보세요. 지금 설치하세요

[북미정상회담]코언 전 美국방 "한미훈련, 미국이익도 보호...중단은 나쁜 아이디어"

2018년 6월 13일 (수) 오전 1:11
3 0
[북미정상회담]코언 전 美국방 "한미훈련, 미국이익도 보호...중단은 나쁜 아이디어"

윌리엄 코언 전 미국 국방부 장관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한미연합훈련 중단 계획을 '나쁜 아이디어'로 비판했다고 미국 CNBC방송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코언 전 장관은 CNBC의 프로그램인 '클로징벨'에 출연해 한미연합훈련의 비용이 크기는 하지만 군사분쟁에 대한 준비 태세가 부실하거나, 전쟁에서 패배했을 때 비용은 더 크다고 지적했다.

그는 “우리는 잘 준비돼 있지 않았고 훈련도, 장비도 부실했기 때문에 한국전쟁에서 발생한 전투에서 수천명을 잃었다”면서 “준비태세를 유지하는 것, 그 지역에서 미국과 우리 동맹국들을 수호하는 게 매우 비싼 것은 사실”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게 얼마나 비싼지 강조하다가 보면 전략적 억지가 무엇인지, 그것이 어떻게 한국의 이익뿐만 아니라 미국의 이익을 보호하는지 요점을 놓치게 된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싱가포르에서 북미정상회담이 끝난 뒤 기자회견에서 “엄청난 돈을 아낄 수 있다”며 한미연합훈련을 중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종국에는 주한미군을 철수하는 것이 자신의 솔직한 바람이라고 털어놓기도 했다.

코언 전 장관은 “우리가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을 철회하더니 종국에는 주한미군을 철수하려고 하고 있다”면서 “그건 (세계를 향해) 스스로 살아가라는 신호를 보내는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etnews.com

소셜 네트워크에 공유 :

댓글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