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Hub 과 함께 가장 핫한 토픽에 관한 새로은 소식들을 분단위로 받아보세요. 지금 설치하세요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김소현, 열애설에 ‘정면돌파’

2018년 3월 13일 (화) 오전 12:09
4 0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김소현, 열애설에 ‘정면돌파’

지난 12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연출 문준하, 황승기, 극본 전유리, 제작 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에서는 직진 커플다운 면모를 톡톡히 보이는 지수호(윤두준)와 송그림(김소현)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톱스타와 라디오 작가의 만남이라는 열애설에 휩싸인 두 사람이 정면돌파를 선택한 것.

이날 PD와 막내 작가로 처음 만났던 시절부터 좋아했다는 이강(윤박)의 고백을 거절한 그림은 “내가 작가로 감동받은 모든 날에 PD님이 있었다”라며 미안하다는 말 대신 고맙다고 전했다. 그리고 두 사람 사이의 일을 전해 들은 수호는 “이강이랑 24시간 붙어 있는 거 싫다. 그렇지만 너한테 의미 있는 사람이라 그렇게 말할 수 없다”면서 배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강의 고백 후 불편해진 관계 속에서 진행된 라디오 생방송에서는 작은 사고가 있었다. 한 청취자가 자신의 경제적 궁핍을 토로하며 “당신은 아쉬운 거 하나 없고, 불편한 거 하나 없는 인생”이라고 빈정거리며 수호에게 상처를 줬고, 급기야 수호는 청취자와 감정싸움을 하고 말았던 것.

“내가 스타기 때문에 많은 사람의 관심도 받고 이런 일들도 당연한 거 안다. 근데 그래도… 나도 저런 말 들으면 아프다”라는 수호에게 그림은 “그분도 뭔가 어딘가 불안하고 외로워서 그런 거예요. 나 외로워. 속상해. 이러면서 S.O.S 보낸 거니까, 오늘은 지수호 씨가 그 사람 마음 좀 이해해줘요”라며 그를 다독였다. 그리고는 “그럼 나는 누가 위로해주냐”라고 되묻는 수호에게 “그러려고 내가 여기 있잖아요?”라고 말하며 그의 손을 잡아주었다.

이렇듯 상대의 마음을 존중하고 위로하며 수호와 그림의 관계가 점점 더 애틋해지는 가운데 두 사람은 열애설에 휩싸이고 말았다. 톱스타와 라디오 작가의 스캔들로 온 세상은 시끄러워졌고, 이강은 “당분간 녹음 방송으로 진행하자”면서 이 사태를 피해가기를 권했지만 작가로서의 자리를 지키고 싶었던 그림은 출근을 결심했다. 생방송을 앞둔 새벽 시간, 방송국을 에워싼 취재진 앞에서 머뭇거리는 그림의 앞에 나타난 수호는 “고개 들어”라면서 그녀의 손을 잡았다.

세간을 뜨겁게 달군 열애설에 휩싸였지만, 두 손을 맞잡은 채 정면돌파를 선택한 지수호, 송그림의 ‘라디오 로맨스’ 14회 오늘(13일) 밤 10시. KBS 2TV 방송.

출처 : sports.donga.com

소셜 네트워크에 공유 :

댓글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