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Hub 과 함께 가장 핫한 토픽에 관한 새로은 소식들을 분단위로 받아보세요. 지금 설치하세요

구하라 남자친구 상처 공개 “쌍방폭행 NO”…구하라, 병원 입원

2018년 9월 16일 (일) 오전 1:54
1 0

구하라의 소속사 콘텐츠와이는 14일 "구하라의 가족과 연락이 닿아 확인한 결과 현재 구하라는 남자친구와 벌어진 일로 인해 입원해 치료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회복 후 법정 대리인과 함께 경찰 조사를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구하라는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 있던 짐을 모두 외부로 옮겼다.

15일 구하라 남자친구 A 씨(27)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태어나서 그 어떤 누구에게도 주먹을 휘두른 적이 없다. 더군다나 여자에게는 그런 적이 없다"라며 쌍방 폭행을 부인했다. 또한 구하라의 폭행으로 인한 상처도 공개했다. A 씨에 얼굴에는 무언가에 긁힌 것으로 보이는 5cm 이상의 상처들이 있었다.

이어 "만약 구하라가 멍이 들었다면 나를 때리고 할퀴는 그녀를 진정시키기 위해 신체적 접촉이 있었을 뿐, 직접적인 내 주먹이나 다른 폭력에 의한 것은 아니다. 이것은 맹세한다"라고 했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구하라와 A 씨는 13일 0시경 구하라의 자택인 강남구 논현동의 한 빌라에서 싸움을 벌였다. A 씨가 구하라에게 "헤어지자"고 통보하면서 다툼이 벌어졌다는 것. 당시 A 씨는 오전 3시경 구하라의 집을 나서며 "여자친구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출처 : news.donga.com

소셜 네트워크에 공유 :

댓글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