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Hub 과 함께 가장 핫한 토픽에 관한 새로은 소식들을 분단위로 받아보세요. 지금 설치하세요

‘강남미인’ 김도연 “뜨겁게 배우고 많이 느껴” 종영 소감

2018년 9월 16일 (일) 오전 1:28
2 0
‘강남미인’ 김도연 “뜨겁게 배우고 많이 느껴” 종영 소감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에서 김도연은 연애를 글로 배운 모태솔로 ‘장원호’역을 맡아 짧은 등장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방송에서 장원호(김도연 분)는 도경석(차은우 분)을 좋아한다고 밝힌 현수아의 모습을 통해 길고 길었던 혼자만의 외로운 짝사랑을 끝내버렸다.

하지만 몰래카메라 사건으로 충격을 받고, 원호를 사진의 유포자로 오해하는 현수아를 진심으로 걱정하며 신경 쓰는 ‘수아 바라기’의 모습을 다시 한번 보여 마지막 회까지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며 ‘짠내’나는 짝사랑남의 정석을 보여줬다.

현실에 있을 것 같은 모태솔로 ‘연애숙맥’ 연기를 펼친 김도연은 드라마를 보는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며 신예답지 않은 강렬한 존재감을 뽐냈다. 드라마에서 빼놓을 수 없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을 통해 주목을 받은 김도연은 현실 짝사랑 연기를 표현하며 브라운관에 성공적으로 안착, 배우로서의 성장을 기대케 하고 있다.

이어 “많은 분들의 노력과 애정이 담겨 있기에 이처럼 좋은 작품을 만날 수 있었던 것 같고, 이번 드라마를 시작하며 저를 믿어주신 감독님, 작가님, 선배 및 동료 배우분들, 그리고 수많은 스태프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출처 : sports.donga.com

소셜 네트워크에 공유 :

댓글 - 0